COFFEE TV
닫기

ARTICLE PEOPLE
HOME  >  ARTICLE  >  PEOPLE

2018 월드라떼아트배틀 온라인 진출자 - 2 대회 인터뷰 모두의 관심사
2018.09.06 Thu 195

기사 요약

2018 월드라떼아트배틀! 치열한 각축을 벌이고 있는 가운데 온라인 예선이 진행되고 있습니다. 이번엔 32명 중 9명의 바리스타를 소개합니다.

안녕하세요. 커피TV 입니다. 서울카페쇼에서 진행될 2018 월드라떼아트배틀! 온라인 투표가 뜨거운 열기 속에 진행되고 있습니다. 국내외 라떼아티스트들이 참여한 멋진 무대를 꾸며줄 바리스타는 누가 될까요? 여러분 손에 달려있습니다! 그러면 어떤 라떼아티스트들이 있는지 함께 알아보시죠!
(소개되는 순서는 사전 요청한 서면 인터뷰에 대한 응답 순입니다.)

Yuan yi zhang (중국 / Shanghai Niuniu coffee 소속)

"Latte art is my dream"

Yuan yi zhang 바리스타는 라떼아트와 관련해서 많은 이력을 가지고 있는데요. 2016년 PCA(Professional Coffee Athletics) China에서 챔피언, 2017년 CLAC(World Latte Art Competition, China Divison)에서 3위, 2018 CLAC에서 2위 그리고 2018 China Master Barista association에서 챔피언을 기록했다고 합니다. 

중국에서도 많은 바리스타들이 라떼아트에 관심을 보이고 있다는 것, 알고 계시죠? Yuan yi zhang 바리스타는 어떤 라떼아트를 우리에게 보여줄 수 있을지 기대가 큽니다.

Yuan 바리스타는 일찍이 2018 월드라떼아트배틀이 멋진 대회라는 이야기를 들었다고 합니다. 또한 출전하는 라떼아티스트들이 멋진 라떼아트를 보여주어 꼭 참가하고 싶었다고 말했습니다. 그에겐 라떼아트 그 자체가 그의 꿈이라고 말하면서 경쟁을 통해서 자신을 증명하고 보다 많은 사람들에게 자신의 라떼아트를 보여주고 싶다고 말했습니다.

끝으로 Yuan yi zhang 바리스타는 "커피에 영혼을 불어넣으세요. 그리고 모든 사람들과 행복을 나누세요."라며 인터뷰를 마쳤습니다.

배정현 (대한민국 / 카페하인츠 소속)

"꿈을 꾸는 건 언젠가는 이룰 수 있기에 꾸는 것이라 생각합니다."

2017년, 서울카페쇼를 통해서 월드라떼아트배틀을 알게 된 배정현 바리스타. 그녀는 다른 라떼아트 대회와는 다른 모습에 신선한 충격을 받았다고 합니다. 이에 2018년에는 꼭 도전하겠다고 마음먹었다고 하는데요. "두려워하지 말고 혼자만의 그림이 아닌 나의 그림을 보여주자!"라고 마음속으로 외치며 도전장을 내밀었다고 하네요.

배정현 바리스타는 라떼아트를 시작한 계기 역시 월드라떼아트배틀을 통해서라고 합니다. 평소 그림을 좋아하던 그녀는 "이거다!"라고 생각하며 라떼아트 세계에 이끌려 지금에 이르게 되었다고 합니다. 그녀는 당연히 1위를 목표로 두고 있다고 합니다. 비록 첫 출전이지만 자신의 라떼아트 작품을 다른 사람들과 공유하고 소통하면서 마음을 치유하는 그런 라떼아트 한 잔을 꿈꾸고 있다고 합니다.

처음 라떼아트를 시작한 이래로 스팀피처를 잡을 때마다 천국과 지옥을 경험하고 그러면서 자연스럽게 포기하고 싶었던 적도 많았다고 합니다. 이 자리에 오를 수 있도록 노력한 자신에게 감사하며 16강, 결승까지 파이팅 하며 도전하고 싶다고 합니다. 배정현 바리스타의 멋진 라떼아트가 많은 사람들에게 미소를 줄 수 있게 되기를 기대합니다!

이국기 (대한민국 / 카페하인츠 소속)

"라떼아트 대회를 통해 또 다른 나 자신의 숨은 실력을 찾고 발견하는 2018년을 만들고 싶습니다."

이국기 선수는 바리스타 강사로 오래 활동해왔다고 합니다. 하지만 바리스타로 커피 관련 대회에는 많이 참여하지는 않았다고 하는데요. 무대 위에 서 있는 바리스타들이 멋있어 보였다고 합니다. 그러면서 그런 멋진 바리스타가 되고 싶다는 열정을 가지게 되었고 그 무대에 설 수 있도록 2018 월드라떼아트배틀에 지원하게 되었다고 합니다.

커피를 처음 배울 때, 이국기 바리스타는 그의 스승님의 멋진 라떼아트 한 잔에 감동을 받았다고 합니다. 그러면서 라떼아트를 시작했다고 하네요. 우물 안 개구리가 아닌 무대 위의 멋진 바리스타들과 어깨를 나란히 하면서 소통하고 많은 부분을 배우고 싶다고 합니다.

2018 월드라떼아트배틀에서 라떼아트의 한 잔으로 많은 사람들을 감동시키겠다는 이국기 바리스타. 그의 멋진 라떼아트를 무대 위에서 만나 볼 수 있기를 기원하겠습니다. 

엄성진 (대한민국 / 엄폴 커피아트센터)

"세상에서 커피를 가장 행복하게 만들어 주는 바리스타 엄폴입니다."

엄성진 바리스타는 2016년 WLAC (wolrd latte art championship)에서 우승한 라떼아티스트입니다. 그가 라떼아트를 시작하게 된 계기는 군 제대 직후였다고 하는데요. 복학 후에 갈 길을 잃고 방황하던 그가 카페에서 라떼아트를 만나게 됩니다. 2005년 1월, 그렇게 우연히 만나게 된 라떼아트에서 그는 라떼아트를 시작하게 되었다고 합니다.

그는 라떼아티스트들에게 있어서 가장 큰 무대라 할 수 있는 WLAC에서 챔피언이 되었지만, 아직 이루고자 하는 목표들이 있다고 합니다. 그 목표를 위해 2018 월드라떼아트배틀에 도전장을 내밀었다고 하는데요. 이번이 4번째 도전이라고 합니다. 그동안 2등을 2회, 3등 1회의 높은 순위를 기록했지만 목표로 하고 있는 1위를 안타깝게 놓쳐왔는데요. 이번엔 1위로 직행하겠다는 포부를 내비쳤습니다.

세상에서 커피를 가장 행복하게 만들어주는 바리스타. Making people happy. 이 꿈을 이루기 위해 그는 앞으로 세상에서 가장 행복한 커피학교를 짓는 것이 목표라고 합니다. 그가 2005년 1월, 길을 잃고 방황할 때 나타났던 라떼아트처럼 많은 사람들이 엄성진 바리스타의 라떼아트에서 행복을 발견할 수 있으면 좋겠습니다.

박인준 (대한민국)

"올해는 떨지 않고 즐기면서 하고 싶습니다."

매년 월드라떼아트배틀에 참가해온 박인준 바리스타입니다. 라떼아트를 좀 더 즐길 수 있고 다른 바리스타들과 경연을 하는 과정에서 실력도 쌓을 수 있기에 올해도 도전했다고 합니다. 

바리스타 자격증을 준비하는 과정에서 하트를 만들어보고 로제타, 튤립을 익혔다고 합니다. 그 뒤로 대회에도 나가겠다는 생각을 하면서 밤새 연습하기도 했다는데요. 이런 과정이 계속되는 와중에 점점 라떼아트를 즐기게 되었고 더 잘하고 싶다고 합니다. 지금도 라떼아트를 더 잘하고자 노력하고 있답니다.

모든 월드라떼아트배틀 참가자들의 목표겠죠? 월드라떼아트배틀에서 1위를 하는 것이 목표라고 합니다. 라떼아티스트들의 실력이 매년 계속 높아지고 있는 가운데, 그중에서도 가장 뛰어난 라떼아티스트가 되고 싶다고 합니다. 매년 월드라떼아트배틀에서 긴장을 많이 해 본 실력을 다 보여주지 못해 아쉬웠다는 박인준 바리스타. 올해는 긴장을 떨쳐내고 즐기면서 좋은 성과를 거둘 수 있길 바라겠습니다.

김동건 (대한민국 / #52LAB)

"커피 경연 대회 중 배틀이 들어가는 곳은 월드라떼아트배틀 밖에 없습니다. 다른 라떼아티스들과 배틀을 해보고 싶습니다."

김동건 바리스타는 군 생활 중, 라떼아트 영상을 처음 접했다고 합니다. 그 영상을 보며 라떼아트가 정말 예술이라고 느끼며 시작하게 되었다고 합니다. 이후 커피를 공부하고 라떼아트를 연습하며 대회에도 계속해서 도전장을 내밀었다고 합니다. 

커피 경연 대회 중 배틀이 들어가는 대회는 월드라떼아트배틀 밖에 없죠? 그런 부분이 김동건 바리스타에게 승부욕을 불러일으켰다고 합니다. 월드라떼아트배틀에서 다른 라떼아티스트들과 배틀을 해보고 싶기에 이번 2018 월드라떼아트배틀에도 참여했다고 합니다. 32강에 진출한 결과도 기쁘지만 앞으로도 계속 좋은 패턴을 선보이고 싶다고 합니다.

앞으로 한국의 전통문화를 세계에 알리고 싶은 꿈을 꾸고 있는 김동건 바리스타. 그는 그 꿈을 위해 작은 목표들을 계획하고 실천하고 있는 중이라고 합니다. 김동건 바리스타의 그 꿈이 앞으로도 이루어질 수 있도록 커피TV에서도 응원합니다. 

이슬기 (대한민국 / Cafe Artista)

"앞으로도 재밌고 즐겁게 라떼아트, 그리고 커피를 할 것입니다."

처음 커피를 배우고 바리스타로 일을 하면서 손님에게 더 좋은 커피를 드리기 위한 고민을 했었던 이슬기 바리스타. 그를 위해 라떼아트를 배우면서 손님에게 예쁜 라떼를 드리기 시작했다고 합니다. 그 과정에서 라떼아트의 재미에 푹 빠졌고 계속해서 라떼아트를 배우고 즐기고 있다고 합니다.

그러던 중, 다양하고 새로운 디자인의 라떼아트 패턴을 선보이는 월드라떼아트배틀 대회를 접하게 되었고 그 무대에 서보고 싶어 지원했다고 하는데요. 무대 위에서 라떼아티스트들과 함께 실력을 겨루고 재밌게 라떼아트를 즐기는 것이 이번 대회의 목적이라고 합니다.

또한 앞으로도 라떼아트를 통해 세계의 여러 바리스타들과 소통하며 라떼아트를 즐기고 싶다고 하네요. 그리고 월드라떼아트배틀에서도 챔피언이 되고 싶다고 합니다. 즐겁게 라떼아트를 즐기는 이슬기 바리스타. 이번 2018월드라떼아트배틀에서도 좋은 성적 거두길 응원합니다.

Oleksandr Benytskyi (우크라이나 / Custom coffee)

"Do what you love and love what you do."

우크라이나 라떼아트 챔피언십(UA Latte Art Championship)에서 2 연속 챔피언(17년도, 18년도)이자 17년 우크라이나 컵 테이스터스 챔피언, 13년 우크라이나 바리스타 챔피언 등 우크라이나에서 우수한 실력을 인정받은 바리스타, Oleksandr Benytskyi입니다.

그는 이번 2018 월드라떼아트배틀에 참가하면서 자신의 라떼아트를 사람들에게 보여줄 수 있는 좋은 기회라고 생각한다고 말했습니다. 이어서 월드라떼아트배틀을 통해 멋진 라떼아트에 대한 여행을 즐길 수 있을 것이라 기대하며 가장 명망 있는 국제 배틀에 참가할 수 있게 되어 기쁘다고 알렸습니다.

그는 아티스트로서 커피를 시작하게 되었을 때, 예술과 커피에 대한 각각의 열정을 합칠 수 있는 좋은 방법이라 생각해 라떼아트를 시작했다고 합니다. 그리고 앞으로는 라떼아트에 관한 책을 만들고 그 책이 전 세계 라떼아티스트들에게 읽히는 것이 목표라고 합니다. Oleksandr Benytskyi의 라떼아트 책이 한국에도 출판되는 날이 오기를 기대합니다.

김민수 (대한민국 / FLOATISM)

"저만의 색깔을 통해 타이틀이나 환경 같은 조건이 아닌 사람으로 생각나는 바리스타가 목표입니다."

서울에서 홀로서기를 시작하면서 시작한 커피. 그는 커피를 시작하기 위해 무작정 이곳저곳 카페들을 돌아다니며 바 안에 바리스타들을 보고 다녔다 합니다. 그러던 중, 김민수 바리스타에게 커피의 스승이라 할 수 있는 바리스타를 만나게 되었고 라떼아트를 배울 수 있었다고 하는데요. 그분의 추천으로 대회에 나가게 되었다고 합니다. 바로 월드라떼아트배틀의 첫 회 대회였습니다.

바 안에서 바리스타들을 보고 다니면서 따뜻한 라떼를 만드는 과정에서 잔이 찰 때까지 눈도 깜박이지 않고 집중하는 모습이 멋져 보였다고 합니다. 그런 모습에 반해 바리스타를 하게 되었고 라떼아트를 시작하게 되었다고 하네요. 

한 번 사는 인생, 김민수 바리스타의 존재를 많은 사람들에게 알리는 것이 목표라고 하는데요. 김민수 바리스타만의 색을 통해 사람으로 생각나는 바리스타가 되고자 한다고 합니다. 그 첫 시작을 라떼아트로 이루고 싶다고 하는데요.

끝으로 카페 플로티즘(FLOATISM)의 대표이자 바리스타 민스로 활동하고 있는 김민수 바리스타. 자신의 이름보다는 무대에 서서 많은 사람들의 경험을 꺼낸 바리스타로 기억되길 바란다고 합니다. 김민수 바리스타의 멋진 라떼아트가 기대되네요.

이상으로 2018 월드라떼아트배틀에 도전하는 32명의 선수 가운데 9명의 선수들을 만나보았습니다. 다양한 목표와 포부를 알 수 있는 시간이 되었길 바라겠습니다. 커피TV는 바리스타 여러분들의 꿈을 응원합니다. 그러면 다음 편에서도 어떤 멋진 선수들이 있을지 기대해주세요.

끝으로 이런 멋진 선수들의 라떼아트가 궁금하시다면 접속해주세요!
▶ 2018 월드라떼아트배틀 홈페이지 : http://latteartbattle.org

2018 월드커피배틀 스폰서 홍보세미기업1분 커피 도구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