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OFFEE TV
닫기

ARTICLE NEWS
HOME  >  ARTICLE  >  NEWS

전세계 커피 소비량, 2011년 이후 처음 감소 (8월 2주 주간 커피 뉴스)
2020.08.15 Sat 176

기사 요약

한 주간의 커피 소식을 알아보는 시간, <주간 커피 뉴스>! 유기농업자재로 활용되는 커피찌꺼기, 2011년 이후 처음 감소한 전세계 커피 소비량, 와인 스마트 오더 서비스 론칭한 파리바게뜨, 코로나19 예방 재정비 필요한 커피업계, 네 가지 뉴스를 소개한다.

한 주간의 커피 소식을 알아보는 시간, <주간 커피 뉴스>! 유기농업자재로 활용되는 커피찌꺼기, 2011년 이후 처음 감소한 전세계 커피 소비량, 와인 스마트 오더 서비스 론칭한 파리바게뜨, 코로나19 예방 재정비 필요한 커피업계, 네 가지 뉴스를 소개한다.
 
 
1. 유기농업자재로 활용되는
커피찌꺼기
 
제주도에서 발생하는 커피박(커피 찌꺼기, 커피를 만들고 남은 부산물)이 친환경 유기농업자재로 등록돼 재순환되고 있다. 제주대학교 생명과학기술혁신센터와 한국생산기술연구원 제주본부는 커뮤니티 비즈니스 활성화 사업의 하나로 ‘커피박 자원 순환 캠페인’을 추진한다. 커뮤니티 비즈니스는 지역자원을 이용해 지역의 당면 문제를 지속 가능한 형태로 해결하려는 사업이다.
 
이들은 스타벅스코리아, 사회적기업 ‘일하는 사람들’과 함께 커피박을 활용한 유기농업 자재 개발에 나섰다. 잔류 농약과 유해 성분에 대한 안전성 검사와 현장 평가를 거쳐 최근 국립농산물품질관리원을 통해 유기농업자재 공시 등록을 마쳤다. 유기농업자재는 유기농산물을 생산·제조·가공 또는 취급하는 과정에서 사용할 수 있는 허용물질을 원료 또는 재료로 해 만든 제품을 말한다.
 
현재 제주지역 커피 음료점업 사업자는 지난해 말 1000곳을 넘어섰으며, 제과점과 일반음식점까지 감안하면 1500곳 이상 매장에서 커피박이 발생하는 것으로 추정된다. 대개 아메리카노 1잔을 만들기 위해 99.8%의 원두가 커피박이 돼 버려진다. 대부분 폐기물관리법에 따라 생활폐기물로 분류돼 매립 또는 소각 처리되고 있다.
 
 
2. 전세계 커피 소비량,
2011년 이후 처음 감소
 
월스트리트저널(WSJ)에 따르면, 미국 농업부(이하 USDA)는 올들어 전세계 커피 소비가 2011년 이후 처음으로 떨어질 것이라고 전망했다. 2019년 마케팅연도(2019년10월~2020년9월) 전세계 커피 소비는 1억 6496만 1000자루(1자루=60kg)로 직전 연도(1억 6500만 1000자루)보다 줄어들 것이라고 보고 있다.
 
스타벅스가 지난 달 28일 발표한 ‘2020년 2분기(4~6월) 실적’을 보면 스타벅스의 매출은 1년 전 같은 기간보다 38%줄어든 42억 2000만달러를 기록했다. 월가 예상치(40억 7000만 달러)를 웃돌기는 했지만 코로나 사태에 따른 매장 일시 폐쇄 여파로 매출이 가파르게 줄었다.
 
가정에서 커피가 소비되고 있지만, 정확한 데이터를 찾기 힘들다. 런던 소재 커피 거래 전문 중개업체 매랙스스펙트론의 중개업자 스티브 폴라드는 WSJ인터뷰에서 “가정 내 소비는 슈퍼마켓에서 인스턴트 커피 구매량 등으로 추정해보는 수밖에 없는 데다, 브라질같은 가장 큰 커피 생산·소비국에서도 소비 데이터는 일부만 있을 뿐이어서 정확히 파악하기 힘들다”고 말했다.
 
가정 내 소비와 관련해 지난 30일 글로벌 식료품업체 네슬레는 2분기 실적을 발표하면서 “인스턴트 커피 수요가 매우 탄탄했으며 특히 네스프레소 등 가정용 커피 제품 등이 온라인 판매 강세를 보이면서 두 자릿수 증가율을 보였다”면서 “자사 브랜드 커피메이트와 스타벅스와 손잡고 만든 인스턴트 커피 음료가 인기를 끌었다”고 밝혔다.
 
 
3. 파리바게뜨,
와인 스마트 오더 서비스 론칭
 
SPC그룹의 계열사 파리크라상 파리바게뜨가 와인 스마트 오더 서비스인 ‘내 집 앞의 와인샵’을 론칭한다. SPC그룹 통합 어플리케이션인 ‘해피앱’을 통해, 와인을 선택하고 결제한 후, 원하는 매장에서 해당 와인을 수령할 수 있다. SPC그룹 소속의 소믈리에가 엄선한 20여종을 선보인다.
 
해당 서비스를 통해 각 와인에 대한 특장점과 시음노트·와이너리 정보 등도 함께 확인할 수 있다. 소비자가 선택한 와인이 매장에 있으면 당일 수령도 가능하다. 원하는 매장에 해당 와인의 재고가 없더라도 3일 안에 받을 수 있다.
 
 
4. 커피업계,
코로나19 예방 재정비 필요
 
최근 한 커피전문점에서 코로나 19 집단 감염이 발생했다. 이에 따라 정부가 별도의 방역지침을 마련하기로 했고, 지난 4일 카페·음식점 이용에 대한 별도의 방역 수칙을 발표했다.
 
카페·음식점 이용 시 배달·포장 주문을 최대한 활용하고, 방문 시에는 반드시 마스크를 착용하며, 혼잡한 시간대를 피하되 머무르는 시간은 최소화할 것을 당부했다. 음식 섭취 전 손을 씻거나 소독제를 사용하고, 공용집게·접시·수저 등의 사용 전후에도 반드시 손 소독제나 비닐장갑을 사용할 것을 권했다.
 
아울러 업장 내 마스크 착용과 관련해서는 먹거나 마시는 시간 외에는 반드시 마스크를 착용하도록 명시했다. 음식을 섭취하면서 대화하는 것도 최대한 자제할 것을 요청하고, 휴대전화 통화 시에도 마스크를 착용한 채 통화하거나 실외로 나가서 통화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밖에 좌석 간 2m 거리 두기, 수시 환기 등도 당부했다.
 
현재 일부 프랜차이즈 매장에서는 좌석을 3분의 1 정도 줄이고 간격을 조정하거나, 1인 일렬 착석을 권장하고 현재 운영 중인 무인 주문 기기를 늘려 대면 주문을 최소화하는 등의 예방 수칙을 진행하고 있다.
 
방역 당국의 조사 결과, 해당 카페에서 감염된 확진자들은 30분 가량 카페에 머물렀으며, 음료를 마시거나 회의를 하는 동안 마스크를 착용하지 않은 것으로 확인됐다. 추가 확진자들과 이들의 자리는 3m 정도 떨어져 있었으며, 직접 접촉한 정황은 없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방역 당국은 비말(침방울)이 튀었거나 카페 내 물건 접촉 등을 통해 감염이 이뤄졌을 것으로 추정했다.
 
 
출처 : 파이낸셜뉴스, 매일경제, 천지일보, 조선비즈
편집 : 커피 TV
 
* 커피 TV 웹사이트 : http://coffeetv.co.kr
* 커피 TV 유튜브 : https://www.youtube.com/coffeetv
* 커피 TV 페이스북 : https://www.facebook.com/coffeetv.co.kr

 
세미기업